밤까지 즐겁다! 대만야시장 BEST5

대만 여행의 빠질 수 없는 묘미가 바로 대만 야시장 투어다. 덥고 습한 기후때문에 발달했다는 야시장은 갖 먹거리와 저렴한 잡화, 다양한 즐길거리로 대만 여행시 꼭 방문해야하는 필수코스다. 대만의 야시장은 각 시장마다 나름의 특색이 있어서 돌아가며 방문해도 즐겁다. 대만의 가장 대표적인 야시장인 스린야시장부터 야경이 아름다운 지우펀 지산제까지, 대만의 야시장 BEST5를 소개한다.


3

대표 대만야시장, 스린야시장

스린야시장은 타이페이를 대표하는 야시장으로, 규모도 가장 큰 편이다. 잡화에서부터 길거리 음식까지 다양하게 판매하고 있는데, 특히 다른 야시장보다 잡화류의 종류가 다양하고 볼 거리가 많다. 저렴하게 기념품을 사기에는 스린야시장만한 곳이 없다. 다만 미로 같은 구성에 매우 넓은 시장이므로, 원하는 품목의 위치를 어느 정도 미리 파악해놓고 가지 않으면 길을 잃을 수 있으니 주의. 스린야시장 내에는 마사지 매장이 많으니 야시장을 구경한 후에는 발마사지를 받고 여행의 피로를 풀어보자.

 

Tip. 스린야시장
MRT 젠탄역에서 하차, 1번출구에서 3분

 

1

먹방 천국, 라오허제 대만야시장

스린야시장과 더불어 타이페이에서 가장 큰 야시장 중 하나인 라오허제 야시장은 직선코스로 이루어져 구경하기 편하다. 스린야시장보다 잡화 품목은 적은 편이지만 먹거리는 더 다양하여 먹방여행자들에게 안성맞춤이다. 라오허제 야시장을 대표하는 먹거리인 대왕오징어구이를 시작으로 화덕만두, 큐브 스테이크, 치즈 감자 등 다양한 음식을 저렴하게 맛볼 수 있다. 타이페이 101타워와도 가까우니 여행코스를 짤 때 참고할 것.

 

Tip. 라오허제 대만야시장
MRT 송산역 하차, 도보 2분

 

4

현지인들의 삶을 엿보고 싶다면, 화시제 대만야시장

대만 현지인들의 삶을 들여다보고 싶다면 화시제야시장을 추천한다. 화시제야시장은 관광객보다는 현지인들이 많이 이용하는 시장으로 유명하다. 시장은 구역별로 음식의 종류가 분리되어 있을 만큼 먹거리가 다양하며, 로컬음식을 많이 판매한다. 특히 자라, 뱀, 제비집 등 독특한 식재료와 대만의 보양음식들을 많이 팔고 있으니 도전해보자. 용산사 바로 맞은 편에 위치하고 있으니 용산사를 둘러본 후 화시제 야시장에서 저녁식사를 하는 코스를 추천.

 

Tip. 화시제야시장
MRT 반난선 룽싼스역 하차, 1번 출구 도보 5분

 

5

젊은 감성의 야시장, 단수이라오제

단수이 라오제는 해변을 따라 넓게 펼쳐진 야시장으로 20대들이 좋아할만한 먹거리와 볼 거리는 물론 쇼핑 아이템도 많은데, 특히 다른 야시장에는 없는 핸드메이드 소품샵이 많다는 것이 단수이 라오제 야시장의 장점이다. 광장에서는 공연도 진행하고 있어 여유롭게 구경하며 여행하기 좋다. 현지인들에게도 인기있는 장소이니만큼 붐비는 주말보다는 평일에 갈 것을 추천. 단수이 라오제의 명물이라고 하면 역시 대왕 카스테라. 대만 돈으로 100NTD면 폭신하고 부드러운 카스테라를 맘껏 먹을 수 있다.

 

Tip. 단수이 라오제
MRT 단수이선 단수이역 하차, 1번출구에서 도보 3분

 

2

매력적인 야경, 지우펀 지산제 대만야시장

지산제는 지우펀의 먹자골목으로 가파른 돌계단과 복잡하게 얽혀있는 골목에 가게들이 옹기종기 들어서 있다. 지산제는 대부분 상점이 저녁 8시면 문을 닫기 때문에 늦은 저녁까지 야시장을 즐기는 건 어렵지만, 홍등이 켜진 수치루의 멋진 풍경과 아기자기한 기념품들이 매력적이다. 지우펀에서 반드시 먹어봐야할 길거리 음식은 땅콩 아이스크림. 지우펀의 명물로 얇은 전병 위에 땅콩가루와 아이스크림을 얹어 말아준다. 땅콩 아이스크림을 손에 들고 야시장을 구경한 후에는 찻집에서 느긋하게 야경을 감상해보자.

 

Tip. 지우펀 지산제
타이페이 중샤오푸싱역 1062번 버스 탑승, 주다오커우 하차

 

야시장이 매력적인 대만 호텔 한 눈에 보러 가기